바버라 피어스 부시

바버라 피어스 부시(영어: Barbara Pierce Bush, 1981년 11월 25일~ )는 미국제43대 대통령조지 W. 부시의 딸이다. 41대 대통령 조지 H. W. 부시의 손녀이기도 하다.

생애

텍사스주 댈러스에서 아버지 조지 W. 부시와 어머니 로라 부시 사이에서 이란성 쌍둥이 자매 중 첫째로 태어났다. 바버라 피어스라는 이름은 그의 친할머니이자 미국의 퍼스트레이디였던 바버라 부시의 이름과 결혼 전 성을 딴 것이다. 태어날 당시부터 할아버지가 미국의 부통령인 정치 명가에서 성장하였다.

2000년 예일 대학교에 입학하였고, 그 직후 부친 조지 W. 부시는 대통령에 당선되어 바버라 부시도 언론의 주목을 받았다. 그는 부친이 대통령에 취임한 직후인 2001년 음주 가능 연령이 되지 않았는데도 쌍둥이 동생 제나 부시와 함께 타인의 신분증으로 을 구입하려다 적발되어 구설수에 올랐다. 이 일로 그는 벌금을 내고 사회봉사활동 명령을 받았다.

그러나 2004년 부친의 대통령 선거 재선때는 부친의 재선을 위해 적극적으로 나서는 등 이전과는 달라진 모습을 보여줬다. 공화당 전당대회 때는 연설을 했으며, 부모 부시 대통령 부부와 함께 외국 순방에도 동행하는 등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다.

Uses material from the Wikipedia article 바버라 피어스 부시, released under the CC BY-SA 3.0 license.